#한동훈 #김건희 #명품백 #비대위 #이낙연 #윤석열

0:00 화면조정
4:10 한동훈 여의도 상륙작전.. 숨겨진 함정 찾기
12:41 윤석열 징계 취소.. 철저하게 계획된 폭탄이었나
23:06 한동훈, 패소할 결심 실현
26:37 ‘민한당’ 이낙연 배후 드러나나
36:51 당 대표였던 이낙연.. 이제는 ‘그쪽 동네’라니
54:47 한동훈, 윤석열이 밀었다
59:20 한동훈, 결국엔 비데 추대 원한다
1:03:47 추대설에 “새빨간 거짓말?”.. 국힘당내 추대 여론 조성 중
1:10:25 압색 한번 없는 구김당 돈봉투
1:23:03 김건희 명품백.. 대만TV 조롱하다
1:23:47 한동훈 ‘김건희 명품백’.. “몰카 공작 맞잖아요?”
1:30:53 한동훈의 숨겨진 함정.. “해서는 안 될 말했다”
1:52:16 2030 여성의 인기 많다던 한동훈.. 충격적 지지율은?

12.19 알면 이긴다.. 한동훈 띄우기 웃기는 깜놀 함정들 파헤쳐보자 / 고발뉴스 뉴스비평 950회
[고발뉴스 ARS 후원] 1877-0786
[고발뉴스 인터넷 후원] https://mrmweb.hsit.co.kr/v2/Member/MemberJoin.aspx?action=join&server=Q/6dgbfOq1okczwtOPjOvg==
[후원 계좌] KB국민 090501-04-230157 (주) 발뉴스
[PayPal 페이팔] gobalpaypal@gmail.com
[고발뉴스 홈페이지] http://www.gobalnews.com

광고 예약 문의 Tel) 010 2684 8769 or gobalmart@naver.com
(광고상담 시간: 월~금 오전10시 ~ 오후6시)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